수능디데이 215
교재구입
구입/배송문의

 

수능후기 (보관용)

[2020수능후기] 3평 81점->9모 81점->수능 98점(백분위100) (1)
글쓴이 : 옵롭 | 날짜 : 19-12-07 20:12 | 조회 : 1062


ㅇ '크롬' 사용을 권장합니다. ('엣지' 사용시 글쓰기에서 공백 코드가 끼어드는 문제가 있습니다.)
ㅇ 정회원 승급 : 공지글 [보고‧상담 시 지켜야 할 사항]에 따라, <기본배경정보> 및 <학습진행상황>을 알려주세요.
ㅇ 48시간 내에 정회원 승급 처리 or 답변 드립니다.
ㅇ [1회독 학습 완료 보고]를 하지 않은 학생의 상담/질문에는 일절 답하지 않습니다.
---------------
저는 겨울방학 때 마닳1 조금과 수특 문학을 풀었습니다. 연계교재를 봐야겠다는 생각 때문이었는데 3월 학평 때 80초 떠서 2등급 초였던 걸 생각하면 그렇게 옳은 선택은 아니었던 것 같기도 합니다. 어쨌든 저는 풀었는데, 매일매일 해도 굉장히 문제가 많아서 오랜 시간이 걸렸어요. 겨울방학부터 했는데 3월에도 계속 풀고 있었답니다..
개학하고나서는 갑자기 LEET나 경찰대 기출 모아놓은 독서 문제집을 풀고싶어서 풀었습니다. 약간 후회합니다. 끝까지 다 풀긴했는데 제 느낌상 딱히 실력이 오른 것 같지도 않고 문제유형도 많이 다르고 좋다는 느낌은 못받았어요.
3월 때 문법이 약하다는걸 뼈저리게 느껴서 문법 문제집 ebs걸 하나 풀었습니다. 수특 화작도 풀었어요.
이런식으로 연계교재 풀면서 마닳도 가끔해주며 6모를 봤고, 점수는 91점이었지만 백분위로는 99. 괜찮은 점수가 나왔습니다. 마닳1을 풀면 90중반은 나와서 기출은 가끔 해주면되겠다는 안일한 생각으로 여름방학을 맞았습니다. 모의고사랑 문학 연계만 공부하면 된다는 생각에 사설모의고사를 엄청 달렸어요. 마닳을 일주일에 두번?정도 하고 남은날에 사설을 1일 1모고 정도 달렸습니다. 80에서 90초까지 점수가 다양했어요. 사설이니까,라는 생각으로 넘겼습니다. 공부법이 잘못됐다는 생각은 못한채..
그러다 9모를 봤고, 점수는 처참했습니다. 81점. 3등급이었어요. 정말 당황했습니다. 당일 감독선생님이 계속 돌아다니시긴 했는데 그래도그렇지 이 등급은 처음 맞아보는 등급이었습니다. 이때 저는 사설 모고를 달리던 제 공부법이 잘못됐음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이겨놓고 싸우는 법과 마닳 뒤편 수강후기를 꼼꼼히 읽었습니다. 사설모고는 1주일에 1번 정도(정말 매일 마닳을 하다가 가끔 사설을 풀면, 점수가 잘나왔어요. 90은 무조건 넘고, 90중후반 정도. 예전에는 안나오던 안정적인 점수대가 형성됐습니다ㅠㅠ), 나머지는 매일 마닳했고, 매일 비문학요약과제 했어요. 수특수완 문학작품은 인강교재랑 플러스알파닷으로 했습니다.(매일 했어요) 연계 문학작품을 최소 4번정도는 보고 간것같아요. 덕분에 내신도 잘 받고, 수능날에도 도움이 됐습니다. 9모 이후에는 매일 30분~1시간 정도만 문학 공부했는데, 전에 해둔게 있어서 진도가 잘나가졌어요. 수능 당일에도 이번 9모랑 6모에서 어려웠던 지문, 틀렸던 지문 뽑아 가져가서 요약했습니다. 껌씹으면서 했어요. 마음이 편했습니다.
수능 당일에도 평소 모의고사처럼 풀었어요. 화작문 20분, 문학 20분, 독서 35분, 헷갈렸던 문제 및 마킹 5분. 헷갈렸던 문제들이 꽤 있었습니다. 특히 문학에서. 문법에서도 엄청 헷갈리던 문제 하나 있었어요. 일단 답찍고 넘어갔습니다. 그리고 시간 남았을 때 다시 돌아와서 꼼꼼히 생각해봤어요. 다시 보니 답이 명확하게 보이더라구요. 헷갈릴 땐 답의 근거를 생각해보는게 중요합니다! 독서를 쉬워보이는 지문부터 푸는데 마지막에 푼게 BIS 스케줄링? 이라는 지문이었어요. 문제가 꽤 많이 달려있었는데 시간이 많지않았어요. 그래서 손가락걸기를 했습니다. 걸었던 문제중에 한문제 틀리긴했지만 그래도 다행히 다 풀수 있었어요. 평소 마닳 풀 때 항상 모든 선지를 다 확인했고, 사설도 웬만하면 다 그렇게 풀었기때문에 손가락 거는게 쉽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정말 직전에는 일부러 걸어보는 연습도 했어요.

요약하자면, 저는 마닳1을 겨울방학부터 시작했지만 본격적으로 매일 1개씩 한건 9모 이후였어요.(9모 전까지는 마닳1 2회독, 2 하는 중이었습니다. 그런데 여기저기서 기출을 공부한탓에 다 풀어봤던 지문이긴 했어요) 마닳1 3.5회독, 마닳2 1회독, 마닳3 0.3회독 했습니다. 사설모의고사도 구독해서 계속 풀어왔습니다. 연계 공부를 확실히 해두고 들어갔어요. 수특 화작,문학,독서, 수완.(막 추천드리는 방법은 아닙니다) 모두 다 풀고 특히 문학은 다른 교재로 공부도 하면서 더 제대로 공부해갔어요. 마닳을 '매일' '아침시간에' '제대로' 공부하면서 정말 실력이 느는걸 느낄 수 있었어요. 마닳1 3회독할 때는 학교에서 중간중간 쉬는시간마다 시끄러워지는데도 10분~ 20분 남기고 못하면 1개 틀리고 보통 다맞는 정도까지 올수 있었습니다. (당연히 문제를 외우고 체크하지 않았어요. 실전처럼 지문 다 읽고 풀었습니다.) '매일'하세요. 하기싫어도 꾹 참고 하세요.
목록
(멘토)박정현 19-12-09 18:25
수능 치르느라 정말 고생많았습니다.
좋은 결과 축하드리고, 대학 입시도 마지막까지 잘 마무리짓길 바랍니다.
그동안 정말 고생했어요. 앞으로도 파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