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디데이 154
교재구입
구입/배송문의

 

 

 

 

학습보고

[답변] 학습상담 재질문 (1)
글쓴이 : Lyhoon | 날짜 : 24-06-03 09:17 | 조회 : 55
ㅇ 정회원으로 승급하면 [학습 상담], [국어 문답]을 정상적으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ㅇ 승급 방법 → 공지글 [보고‧상담 시 지켜야 할 사항]에 따라, <기본배경정보> 및 <학습진행상황>을 알려주시면 됩니다.
ㅇ 48시간 내에 정회원 승급 처리 or 답변 드립니다.
ㅇ [1회독 학습 완료 보고]를 하지 않아 정회원이 아닌 학생의 상담/문의에는 답변이 제한됩니다.
---------------

'100% 다 명확하게 가려내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더라도
'물론, 지나치게 세밀하게 파고들면서 끙끙 앓는 태도로는 공부가 매우 비효율적일 것이니'

=> 100% 다 명확하게 가려내는것 과 지나치게 세밀하게 파고들면서 끙끙 앓는 태도 가 뜻하는 바가 정확히 무엇인가요?
저는 대개 모든선지를 다 판단해본후 해설지를 읽어도 혹은 qna로도 이해가 안되는 직관적 판단의 날(언어적인 감(?))이 서지 않는 선지가 있는 경우가 있고, 이런 경우에 직관의 날이 설때 까지 그 선지를 (남들은 안할것 같이) 언어적으로 분석해보고, 뜯어보고 하는데, 그럼에도 납득이 안가는 선지가 종종 있습니다(이런경우 결국 해결 못하고 그냥 찝찝하게 넘어감). 이런 경우는 대체 어떻게 해야하나요?

이런 경우가 말씀해주신 '현실적으로 불가능한 100% 다 명확하게 가려내는 것' 과 '비효율적인 지나치게 세밀하게 파고들면서 끙끙 앓는 태도'에 해당 하는건가요?

이에대한 구체적이고 명확한 답변 부탁드립니다.. 저의 국어학습에 있어 가장 큰 걸림돌인것 같습니다
목록
이찬희 24-06-03 09:49
ㅇ [학생] 이런 경우에 직관의 날이 설때 까지 그 선지를 (남들은 안할것 같이) 언어적으로 분석해보고, 뜯어보고 하는데, 그럼에도 납득이 안가는 선지가 종종 있습니다(이런경우 결국 해결 못하고 그냥 찝찝하게 넘어감). 이런 경우는 대체 어떻게 해야하나요?
---->
해볼 만큼 해보았는데도 도저히 납득이 안 되는 건,일단 그냥 넘어가야겠지요.

그리고, 다음에 그 지문을 접하거나 그 문제를 다시 풀어볼 경우에 다시 또 생각해 보면 됩니다.

(그때 또 해볼 만큼 해 보고, 그래도 또 납득이 안 된다면, 또 그 다음에 다시 해보기로 하고 넘어가면 됩니다. 그렇게 해서 수능 그날까지 도저히 납득이 안 된다면.. 어쩔 수 없는 겁니다. 이거 포기!...해야겠지요.)


ㅇ [학생] 이런 경우가 말씀해주신 '현실적으로 불가능한 100% 다 명확하게 가려내는 것' 과 '비효율적인 지나치게 세밀하게 파고들면서 끙끙 앓는 태도'에 해당 하는건가요?
--->
그럴 수 있지요.

지문 내용이나 선지 구절 중에는, 애초부터 "선명하게 이해할 수 없는" 것도 있습니다.
어떤 전문적 주제를 다루는 몇 문단의 글로, 그 지문 내용과 관련된 모든 걸 다 설명할 수 없습니다. 그러니 그런 내용 거두절미하고 "닥치고 그런갑다"...라고 받아들여야 할 것이 있는 겁니다. 그런 걸 붙들고 그 원리나 인과 관계를 이해하려고 한다면, 그건 애초에 불가능한 것을 하려는 헛된 노력인 것입니다. (그 전문 분야에 대한 책 몇 권을 읽거나 그 분야를 전공하면서 공부해야만 납득할 수 있을 것입니다.)

오답 선지 중에는 애초부터 적당히 겉보기만 그럴 듯하거 실제로는 무슨 뜻인지 알 수 없는 선지 구절도 있습니다. 출제자가 일부러 헷갈리도록 그렇게 출제한 것입니다.

 
또 학생들 중에서는 제시된 문항의 정답 판단과 별로 관련이 없는, 세세한 선지 구절이나 지문 내용을 불들고 그것까지 완벽하게 이해해보겠다고 지나친 시간과 노력을 투여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 노력은 가상하나, <시간 대비 효과, 곧 공부의 효율성>이 지나치게 떨어지는 결과를 낳을 것입니다. 

곧 그 지문의 주요 내용 or 그 선지의 맞고 틀림 판단....이라는 핵심과 관련이 벗는 지엽말단을 지나치게 시간과 노력을 쏟을 필요는 없을 것입니다.     


만약 그것이 <애초부터 선명하게 이해할 수 없는 것>인지, <굳이 시간을 쏟을 필요도 없는 지엽말단>인지...를 알 수 없어 어떻게 해야 할지 난감할 수도 잇겠지요.

그럴 경우에는
납득이 안 되는 그 문장, 그 선지 구절에 대해 다시 읽고 생각해 보고, 해설도 찾아보고, 사전도 찾아보고, 국어문답에 질문도 해보세요.

그래도 여전히 납득이 안 되면, <이렇고 저렇다고 하는데, 왜 이것이 아렇고 저런 것인지 이해가 안 됨. 일단 지나감. >...이라고 메모해 두고, 다음 기회에 다시 도전할 과제도 남겨두는 것이 현명할 것입니다.

(이런 식의 "메모하기" 방법와 예..도 <이겨놓고 싸우는 법>에서 다 말해두었던 것입니다.)


항상 맑은 정신으로 집중!
매일 꾸준히 줄기차게!